‘일’과 ‘행복’을 동일 선상에 올릴 수 있을까요?

1980년대에는 고용주들이 항상 직원들의 행복을 기업의 우선 순위에 올려 놓지 않았다고 가정해 봅시다. 물론 사람들이 자기 업무를 좋아하는 것은 기쁜 일이긴하였지만, 실제로 중요한 것은 결과물이었습니다. 결과는 물론 중요하지만, 팬데믹과 대규모 사직 사이에 끼어 있는 고용주들은 직원들에게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 살펴보아야 합니다. 

행복은 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이어집니다. 그리고 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는 충성도뿐만 아니라 생산성과 비즈니스 수익 증대로 이어집니다. 

하지만 명확히 짚어 보죠. 돈이 행복의 전부는 아닙니다. 누구나 알고있지만, 사실입니다. 돈으로 잠깐의 행복을 빌릴 수는 있어도 돈으로 행복을 살 수는 없습니다. 우리는 좌절감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의미 없고 단조로운 업무들. 이는 실질적이고 보람 있는 일을 방해하는 일상의 단조로운 업무를 말하는 것입니다. 

특히 직원의 업무 속도를 늦추는 사소한 출장 및 경비 지출 프로세스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종이 영수증을 챙기는 것이나 경비 지출 보고서를 작성하는 것. 이것은 옛날 방식을 비즈니스 출장을 예약하는 것과 같습니다. 예를 들어 1980년대에 고용주들이 금시초문의 기업 규칙에 어긋난다는 이유로 구매를 승인하지 않는다면, 그저 시간만 낭비하게 되는 것이죠. 

이 문제들은 사소해보여도 사실 사소한 것이 아닙니다. 아래에서 직원들의 우려 사항을 살펴보십시오. 

 

“경비 지출 보고서를 작성할 시간이 부족합니다.” 

“종이 영수증을 모으고 풀칠하는 것이 싫습니다.” 

“여행하는 지역의 COVID 관련 지침을 잘 모르겠습니다.” 

“저는 환급받지 못할 곳에 실수로 돈을 쓰고 싶지 않습니다.” 

 

이는 정당한 문제이고 해결책은 이미 존재하며, 어쩌면 귀사는 이러한 번거로움을 해결하도록 설계된 해결책을 이미 가지고 있을 수 있습니다. 어떤 해결책이든 조직은 지출 관리를 단순화하고, 직원들이 출장을 더 쉽게 할 수 있도록 만들며, 경비 지출이 귀사의 정책에 맞도록 하는 간단하고 매력적인 출장 및 경비 지출 관리 경험을 필요로 합니다. 몇 가지 간단한 앱으로 이 모든 것을 할 수 있습니다. 

  • 출장 중 경비 지출 보고서를 자동으로 작성하여, 직원들이 집에서 이를 작성하지 않아도 됩니다. 

  • 종이 영수증을 분실, 찢어짐 또는 번짐이 없는 디지털 기록으로 대체하십시오. 

  • 기타 안전 팁과 함께 COVID 관련 지침에 대한 지역별 최신 지침을 제공하십시오. 

  • 출장 진행 프로세스에 지출 전 승인을 포함시켜 직원들이 지출할 수 있는 금액과 지출을 미리 알 수 있도록 합니다. 

적절한 솔루션과 몇 가지 직관적인 앱을 통해 팀은 비용 보고서, 규정 준수 문제, 변화하는 규정에 맞출 뿐만 아니라, 동시에 안전하고 지속 가능성을 고려한 지출 프로세스를 개선할 수 있습니다. 또한 회사의 재무 상태를 건전하게 유지하면서 직원들의 의견 을 경청하고 있음을 입증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곳에서 일하는 직원 중 행복하지 않다고 말하는 사람이 있을까요?